logo_text
회원가입    로그인

[속보] 고리 1호기 ‘영구 가동 정지’ 된다…국내 원전 사상 첫 ‘폐로’

등록 :2015-06-12 14:42수정 :2015-06-12 14:57


 

부산시 기장면 고리원전 1호기 모습. 한겨레 자료 사진
부산시 기장면 고리원전 1호기 모습. 한겨레 자료 사진
국가에너지위 “원전 산업 중장기적 발전 위해” 한수원에 권고 결정
한수원, 16일 이사회 열어 권고안 따를 듯…37년 원전 역사상 처음
국가에너지위원회가 12일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주재로 심의를 열어 국내 첫 상업 운전 원전인 부산 기장군의 고리 1호기(발전용량 58만7000kW)의 ‘영구 가동 정지’를 권고하기로 결정했다. 최종 결정은 16일 원전 사업자인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이사회에서 내려질 예정이나, 사실상 에너지위원회의 권고안을 따를 것으로 예상된다.

윤 장관은 이날 회의를 마친 뒤 “우리 원전 산업의 중장기적 발전 위해 영구 정지가 바람직하다는 결론 내리고 한수원에 건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고리 1호기 원전은 1978년 상업 운전을 시작해 2007년 6월 설계 수명(30년)을 다한 뒤 이미 한 차례 수명이 10년 연장돼 가동중이며, 한수원은 원자력안전위원회에 수명 연장을 신청할 수 있는 마감 시한인 18일까지 최종 결정을 내려야 한다.

국가에너지위원회가 12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주재로 심의를 열어 국내 첫 상업 운전 원전인 부산 기장군의 고리 1호기의 ‘영구 가동 정지’를 권고하기로 결정했다. 뉴시스
국가에너지위원회가 12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주재로 심의를 열어 국내 첫 상업 운전 원전인 부산 기장군의 고리 1호기의 ‘영구 가동 정지’를 권고하기로 결정했다. 뉴시스
한수원이 재연장 신청을 포기하면 고리 1호기는 국내 첫 폐로 원전이 된다. 37년 원전 역사상 처음으로 원전 폐로의 길이 열린 셈이다.

정부와 한수원은 발전 단가가 싸다는 점을 내세워 원전 확대 정책을 이어왔으나 후쿠시마 사고 이후 원전 안전에 대한 불안감은 더 커졌고 원전 신규 건설과 노후 원전의 폐로 문제를 둘러싸고 지역 주민들과의 갈등은 점점 커지는 추세다. 이런 상황에서 역사적 첫 폐로가 시작되게 되면 원전 폐기물 처리와 안전 문제, 폐로 비용 문제 등 원전의 숨은 경제·사회적 비용에 대한 공론화가 본격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송경화 기자 freewha@hani.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8년 에너지절약 우수아파트 지원사업 공고 안내 file 관리자 2018-04-04 93
공지 우리집 태양광 발전기 무료 설치 신청받습니다,, file 관리자 2017-04-08 8552

영덕으로 떠나는 탈핵휴가

[속보] 고리 1호기 ‘영구 가동 정지’ 된다…국내 원전 사상 첫 ‘폐로’(한계레)

고리1호기 즉각 폐쇄!!! file

핵 없는 세상을 위한 부산 시민한마당 응답하라 2013 부산 file

"원자력 발전, 부산은 안전한가" 라는 주제로 포럼이 열립니다. file

제10회 에너지의날 부산행사 개최 file

사하구 승학산 풍력발전 설치 공청회 개최 file

제 3회 부산반핵영화제 file

[사용후 핵연료 실태와 공론화의 쟁점] 워크샵 file

2013 부산그린에너지코디네이터 간담회 개최

제7회 환경아 놀자(기본계획안)

에너지자립 도시를 위한 풍력발전 심포지움 개최 file

협동조합 교육 들으실분은 연락주세요

올해의 녹색상품 신청 공고문 file

제7차 정기총회 2013년 회원 선언문

가칭)부산햇빛발전협동조합 제2차 준비위원회 개최

후쿠시마 사고 2년, 3.9 핵없는 세상을 위한 부산 시민 한마당 file

가칭)부산햇빛발전협동조합 설립 논의중

2013년 제7차 정기총회 개최

  • 기후
  • 2013-02-14
  • 조회 수 10267

2012. 11월 회원모임 내용 변경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