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변화는 어떻게 레스토랑의 음식 가격을 올리는가?
  • 지난해 11월 비영리 단체인 Business Forward Foundation은 기후변화가 외식사업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결과를 담은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기후문제가 식량생산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미국의 일부 지역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주장한다." 소고기 가격은 2010년부터 2014년까지 약 34% 올랐는데, 이는 많은 소를 사육하는 캘리포니아와 텍사스 주의 심한 가뭄 때문이었다는 것이다.

    캘리포니아의 가뭄 피해는 이미 잘 알려져 있다. 올해로 4년째에 접어드는 가뭄은 주요 농산물 가격의 변동 요인으로 꼽힌다. 캘리포니아는 미국 과일과 야채 생산량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여기에는 양배추의 70%, 아보카도의 76%, 포도의 90%, 그리고 대부분의 아몬드 생산량이 포함된다. 지난 2년간 야채와 과일 가격은 평균 5% 정도 상승했는데, 토마토 가격은 2011년 캘리포니아 가뭄 이후 20% 급등했다. 

    2016-04-15-price%20up.jpg

    과일과 야채 가격 증가는 당장 식당 경영자들의 부담으로 전가된다. 그뿐만이 아니다. 필요한 식재료 구입이 어려워질 수도 있다. 기후변화로 2014년 멕시코에서는 라임 생산량이 줄어 라임 부족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올해 캘리포니아에서는 체리와 살구 시즌이 빠르고 짧았다. 레스토랑들은 과일과 야채를 어떻게 쓸까 고민하는데, 이젠 식재료가 들어오는지 매일 확인해야 한다.

    보고서는 식재료 가격 인상이 외식업계에 미치는 경제적 영향과 기후변화의 영향을 줄이는데 필요한 잠재적 비용을 비교했다. 미국 행정부의 청정전력계획(Clean Power Plan)은 미국 발전소들이 배출할 수 있는 탄소의 양을 제한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된 보고서의 목적은 청정전력계획이 외식업계가 지불해야할 전기요금을 인상시켜 경영에 큰 부담을 줄 것이라는 일각의 주장에 대응하기 위한 성격이 짙다. 보고서는 식재료 가격 인상이 평균 20달러 식사의 경우 1.63달러 정도 영향을 미치는 반면, 청정전력계획 시행에 따른 전기요금 인상분은 1센트 정도에 불과하다고 분석했다. 

    기후변화가 식음료 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다양하다. 뉴잉글랜드에서는 수온이 증가하면서 바다가재 개체수가 감소했으며 이는 어부의 생계를 위협하고 있다. 커피 산업체들이 더 지속가능한 방법으로 생산방식을 바꾸지 않는다면 2080년에는 전 세계적으로 커피가 동이 날 가능성이 있다. 벨기에의 가장 유명한 맥주 제조업체는 감산 압력을 받고 있는 중이다. 부리또(또띠야에 싸먹는 베이컨 볶음밥) 외식업체인 치폴레는 기후변화로 식자재 가격이 오르면서 메뉴에서 과카몰리(으깬 아보카도가 들어가는 멕시코 요리) 등을 없애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한다(기후변화행동연구소 송열음 해외연구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인간 일자리 빼앗는 로봇에 세금을"‥빌 게이츠도 가세(이데일리 종합)

"인간 일자리 빼앗는 로봇에 세금을"‥빌 게이츠도 가세(종합) 영문 뉴스 음성지원 서비스 듣기본문듣기 설정 기사입력 2017-02-18 06:06 기사원문 274 190 - "로봇에 소득세 거둬 실업자 위한 재원 활용 가능" - 유럽선 로봇세 법...

[밥상 위의 GMO, 거부권이 없다]③ “GMO 제초제로 자폐증 아이 늘었다는 논문에 신념 바꿔”(경향)

[밥상 위의 GMO, 거부권이 없다]③ “GMO 제초제로 자폐증 아이 늘었다는 논문에 신념 바꿔”영문 뉴스 음성지원 서비스 듣기본문듣기 설정 A6면| 기사입력 2016-10-03 22:23 | 최종수정 2016-10-03 23:44기사원문 12 45 ㆍ안전...

[In&Out] 미세먼지·온실가스 그리고 석탄화력발전소/김주진 기후솔루션 대표·변호사(서울신문)

[In&Out] 미세먼지·온실가스 그리고 석탄화력발전소/김주진 기후솔루션 대표·변호사 영문 뉴스 음성지원 서비스 듣기본문듣기 설정 29면1단| 기사입력 2017-02-17 03:37 기사원문 1 공감해요 [서울신문] 김주진 기후솔루션 대표...

[특별기고] '이너써클'끼리의 원자력 사업에 미래는 없다 박종운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원자력·에너지시스템공학과 교수 에너지데일리 | webmaster@energydaily.co.kr

오피니언특별기고[특별기고] '이너써클'끼리의 원자력 사업에 미래는 없다박종운 /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원자력·에너지시스템공학과 교수 에너지데일리 | webmaster@energydaily.co.kr 승인 2017.01.02 09:39:58 1978년 4월 상업운전을...

세제·화장품 만들어 쓰는 노케미족 등장

노케미족 시대] ① "정부도 기업도 못믿겠다"…세제·화장품 만들어 쓰는 노케미족 등장 배정원 기자 | 2016/06/27 07:00 가-가-가+가+ 옥시의 가습기 살균제 문제로 화학물질에 대한 두려움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커지고 있다. 세제를 ...

사우디 “석유중독 탈출”… 15년 경제개혁 승부수(2016.4.27 동아)

사우디 “석유중독 탈출”… 15년 경제개혁 승부수이세형기자 입력 2016-04-27 03:00:00 수정 2016-04-27 04:54:06 실세왕자 무함마드 ‘비전 2030’ 발표 국영기업 ‘아람코’ 지분 5% 매각… 최대 3조달러 국부펀드 조성… 산업다...

30세 사우디 왕자의 폭탄 선언 '석유 전쟁' 부르나(2016.4.18 조선DB)

30세 사우디 왕자의 폭탄 선언 '석유 전쟁' 부르나 최현묵 기자 입력 : 2016.04.18 19:27 조선DB 30세의 사우디아라비아 왕자가 세계 석유 시장을 충격과 공포로 몰아넣었다. 사우디 국왕의 아들이자 세계 최대 석유 회사인...

기후변화로 음식이 사라질 수도 있다? [인포그래픽]

기후변화로 음식이 사라질 수도 있다? [인포그래픽] 기후변화는 계속해서 빠른속도로 진행되고 있다. 기후변화행동연구소 김희윤 연구원은 27일 “수십 년에서 수백 년에 한 번꼴로 발생하던 강력한 기상 재해의 발생빈도가 점점 ...

역대 최악 엘니뇨…영향도 빈부격차 뚜렷(2016. 04. 19. 한국일보 김정원 기자)

역대 최악 엘니뇨…영향도 빈부격차 뚜렷 등록 : 2016.04.19 20:00 수정 : 2016.04.19 20:00 프린트글자확대글자축소 등록 : 2016.04.19 20:00 수정 : 2016.04.19 20:00 엘니뇨 현상으로 극심한 식수 부족을 겪고 있는 소말리아...

기후변화는 어떻게 레스토랑의 음식 가격을 올리는가? (2016-04-21 •기후변화행동연구소)

기후변화는 어떻게 레스토랑의 음식 가격을 올리는가?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조회 수: 69, 2016-04-21 23:54:572016-04-21 지난해 11월 비영리 단체인 Business Forward Foundation은 기후변화가 외식사업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

우주에서의 879일 “남·북극의 오로라는 다르다” -kbs

[취재후] 우주에서의 879일 “남·북극의 오로라는 다르다” 입력 2016.04.10 (09:08) | 수정 2016.04.10 (09:47) 취재후 | VIEW 1,705 ■ 우주 공간에 879일 체류 여기 한 우주인이 있다. 그의 이름은 ...

엘런 머스크의 대담한 도전

'아이언맨'의 실제 모델, 천재 경영자 '엘론 #EXTENSIBLE_WRAP {position:relative;z-index:100;height:250px;} #EXTENSIBLE_BANNER_WRAP {} #EXTENSIBLE_BANNER {position:relative;width:250px;height:0px;z-in...

새 지질시대 '인류세'에 접어든 지구의 고민- 조홍섭(물 바람 숲)

칼럼 > 조홍섭 > 기사보기 새 지질시대 '인류세'에 접어든 지구의 고민 조홍섭 2012. 02. 14 조회수 36087 추천수 0 홍적세 이어 인류가 지구 바꾼 18세기 중엽 이후, 지질학계 인정 햇빛의 40%, 담수의 50% 인류 독...

여기 인류가 처한 위기를 보여주는 사진 27장이 있습니다.

여기 인류가 처한 위기를 보여주는 사진 27장이 있습니다. 환경 문제, 지구 온난화 등등에 대한 말이 넘쳐나지만 좀처럼 와닿지 않는 것이 사실입니다. 백 마디 말이 한 번 보는 것보다 못하다, 는 말은 이럴 때를 위해 있는...

알면 알수록 놀라운 독일 농촌의 '비밀' (2015

행복사회 유럽 알면 알수록 놀라운 독일 농촌의 '비밀' [행복사회 유럽 24] '사람 사는 농촌'이 목표, 인구까지 헌법에 규정15.09.28 18:26l최종 업데이트 15.09.28 18:26l 정기석(tourmali) 선진국 독일 농민들도 농사만 지어서...

파리 기후총회 놀라게 한 우루과이 ‘청정에너지 혁명’ - 한겨레(2015.12.6)

파리 기후총회 놀라게 한 우루과이 ‘청정에너지 혁명’등록 :2015-12-06 21:37수정 :2015-12-06 23:29 페이스북 905 트위터 0 공유 구글플러스카카오스토리싸이월드메일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우루과이는 세계의 대표적인 청정...

[파리 기후변화 총회 분석] 한국, 재생가능에너지 비중 1.1%... 25년간 그대로

이대로 가다가는 에너지도 '헬조선'[파리 기후변화 총회 분석] 한국, 재생가능에너지 비중 1.1%... 25년간 그대로15.12.05 17:30l최종 업데이트 15.12.05 17:32l 이유진(leeyj) 0 제21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1)가 프랑...

“한국 기후변화 대응 점수는 꼴찌” -한겨레21

“한국 기후변화 대응 점수는 꼴찌” 정보 --> 기사입력 2015-12-02 17:17 정보 --> 기사원문 0 1 [한겨레21] 그린피스 선임분석가 게리 쿡 인터뷰… 한국은 탄소 배출 감소 노력 OECD 국가 중 최하위...

칠레 소방관들은 월급이 없다 - 오마이뉴스[해외리포트]

칠레 소방관들은 월급이 없다[해외리포트]160년을 이어온 칠레의 자원봉사 소방시스템 15.10.21 11:02l최종 업데이트 15.10.21 11:02l 지난 9월, 칠레 산티아고 테마 투어를 하던 중 한 소방서에 들렀다. 뭐 특별한 것이 있는...

세계에서 가장 창의적인 친환경건축물- 건축이야기( 김재연 바오로 2013.09.24 06:54 )

세계에서 가장 창의적인 친환경건축물 최고 기온 38도, 최저기온 5도를 오르내리는 호주 멜버른에 에어컨 없는 빌딩을 짓는 일이 가능할까? 건축가 믹피어스(Mick Pearce)는 그런 건물을 지어 보이면서 세계에서 가장 창...